20180712_080525.jpg

 야간근무 막날에는 언제나 집근처 중식당에서 탕수육에 쐬주한잔 찌끄리는 평택사는 일게이다 이맛에 인생산다 이기야 평택 게이들은 아리향이라고 하면 다들 알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