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편을 만들어도 모자랄 판에


국회에 대한 혐오감만 증대시키고


의장을 둘러싸고 위력을 행세하는듯한 모습이 연출되어


2004년 노무현 탄핵 당시 상황을 떠오르게 만듬


그리하여 좌파진영 또한 결집할테니


상당히 판단미스라고 보여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