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한당 내의 탄핵 반대파는 세력화 내지는 조직화가 안되어 있다.

탄핵 세력은 조직화가 되어 있다.


최근에 자한당에 새로 입당한 당원들은 탄핵 찬성파가 기획으로 한 작품이다.


조갑제 이 멍충한 것이 탄핵파를 위해 앞장을 서는지 모르겠는데

마치 그 새로 입당한 당원들이 태극기 세력인냥 쇼를 하고 있더군.


자한당 탄핵파들은 자한당내의 선거에서 이기기 위해 조직적으로 작업을 해 놓은 상태임.

탄핵 반대파는 절대 힘쓰지 못한다. 빨리 떠나는게 지능 수준을 말해 주는 것일 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