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당의 죄 없는 대통령을 탄핵시키고 강제구금시키고 출당시킨 죄인들이 더 이상 정치를 할 명분도 지지할 지지자들도 없다.  보수우파를 스스로 괴멸시킨 병신들이 자기들이 정치를 계속 한다는 말도 안 되는 개소리를 하고 있다.  탄핵 잊고 과거를 묻고 가자 하는데, 듣는 우파 지지자들 피가 끓어 오르고 분노폭발한다.  나름 조선일보와 자기 따르는 유튜브 선전원들 패널들 이용해서 여론몰이 하려 하지만, 이미 그들 모두가 보수우파 내에서 영향력이 거의 제로인 상항이다.  아무도 그들을 위해 대변하겟다 나설 인간이 없을 것이다.  어제까지 두둔하는 듯하던 사람이 오늘 말을 바꿔 공격모드로 변했더라.  세상이 탄핵 이전과 다른데 과거 같은 생각과 행동으로 정치가 계속 가능하다 믿는 정치인들은 정말 멍청하기가 삼룡이만도 못한거 같다.  배신의 정치는 이제 심판받을 것이다.  박대통령의 말 때문이 아닌 스스로 상황을 파악한 애국시민들에 의해....   사리사욕에 미쳐 정치하던 저 버러지들을 더 이상 정치하게 만들 여유가 더 이상 이나라에는 없다.  나라를 구하기 위한 새로운 인물들이 나서야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