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FB348E7-5F50-4A0E-AA94-2CD4BAFE2B1F.jpeg CD0633CB-951F-4C5A-9BD3-941345EA6CAE.jpeg

 



페미니즘, 성소수자 관련 물품을 학교 교무실 본인의 파티션 구역만으로는 모두 부착하기가 어려워, 옆 자리 선생님의 자리까지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