옳고 그름을 정확히 판단할 줄 아는 유능한 젊은 인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