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쓰는 글들을 보면

타인의 고통만을 맹목적으로 추구한다고

자신의 신념을 토대로 반복적으로 되풀이하고 있는데

히틀러도 우생학의 관점에서 유태인들을 학살했다는 걸

잊지 말자.

그릇된 강한 신념은 더 없는 재앙으로 다가오는데

진짜 저 아이가 뭔 일을 내기전에 경찰에 신고를 하든지

해야될 것 같다

쓴 글들 보면 경찰에 신고할만 한 것 같은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