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_234814.jpg 20180213_235136.jpg

 그냥 일본 어디를 가던 있는 흔한 꼬치집에서 먹은 꼬치. 오면 혼맥 하고 있는 니혼징이나 술 모임하고 있는 사람들 많음. 난 혼자 여행중이라 혼맥함.

 소금 꼬치구이 인데 맥주하고 완전 잘 어울려서 한 꼬치에 한 컵 가능한 각 ㅇㅈ.

 옆에 레몬 사워는 소주에 레몬 넣은 맛인데 알콜 농도는 낮아서 술같지도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