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사히 영국입국했다

혹 빠꾸맞을까 걱정했는데 다행히 통과

영국오니 혹할배들이 말을거는데

무슨말인지는 모르겠고

그냥 듣다가 나중에 바이 한마디만 함

말 좀 안걸었으면 좋으련만

게이들은 영어에 능통하기를

사진 몇장 올린다

20180213_185306.jpg

네델란드 마지막 바다와

20180213_183537.jpg

노숙

20180213_185232.jpg

배타는곳

20180213_185143.jpg

처음 만난 영국 바다와

20180213_185114.jpg

해수욕장

20180213_183618.jpg

경치 좋은곳에서 노숙

20180213_185042.jpg

말들을 풀뜯고

20180213_184940.jpg

이름모를 도시도 지나고

20180213_184913.jpg

잠수함을 또 만나고

20180213_184838.jpg

할배가 포병 제대해서 더 반갑고

20180213_184756.jpg

가야할길은 멀고

20180213_184618.jpg

노숙하지못해 아쉬윘던곳 11시쯤지남

20180213_184510.jpg

자전거 도로 널직하고

20180213_184434.jpg

오랫만에 날씨 좋고

20180213_184359.jpg

이 동네는 절벽이 온통 흰색

20180213_184328.jpg

여기도 흰색

20180213_184149.jpg

저기도 흰색

20180213_184226.jpg

이런 해수욕장 몇개를 지나고

20180213_184107.jpg

구멍도 보고

20180213_184301.jpg

왔던길을 한번 되돌아보고

20180213_131750.jpg

벌판을 지나 도버 도착함


다음은 웨일즈로 가는데 어찌될려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