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적인 사회에 기반한 시스템 확립. 찬반 논란의 여지가 불거져.